지구인

백괴사전
가기: 둘러보기, 검색

지구인지구 생물의 과반수를 차지하며, 파괴공작을 일삼고 있는 생명체로 그 조상은 안드로메다인으로 알려져 있다.

지구인의 특성[편집]

지구인은 몹시 위험하며 그 사실에 관해서는 스타워즈 6장 71절, "생물" 항목에 쓰여있다. 일반적인 지구인은 모두 파괴적인 욕구를 지니고 있으며 이 욕구는 다양한 방식으로 분출된다. 글, 그림, 음악, 영화 등 지구인들이 문화라고 부르는 모든 활동이 파괴활동에서 비롯된 것이며, 이것은 지구인들이 우주상의 어떤 생물보다도 무의미한 전쟁을 좋아하며 '뭐병시나 다툴래?' 라는 말을 평상시 인사로 쓴다는 것 등이 모두 증거가 된다. 지구인의 대다수는 외계인들이 지구를 침공할지도 모른다는 헛된 망상을 품고 있으나, 실제로는 외계인들은 지구인들을 몹시도 무서워하여 지구인들이 자신들의 행성에 쳐들어오지 않을까 지금 이 글을 보고 있는 순간에도 두려워하며 살고있다.

사실[편집]

사실 지구인은 남자와 여자라는 두 가지 종족의 연합체로 이 두 종족은 서로 의견이 맞지 않는 경우가 너무 많아서 매일 싸운다. 이것도 지구인의 투쟁심을 부추기는 요인 중 하나라고 인식되고 있다.

일설에 의하면 고대의 남자여자는 각각 젠트라디멜트란디라고 불리웠다고 하며 온 은하계 전체에서 서로 무한한 전쟁을 몇십만년동안 계속했다고 전해진다.

또 다른 사실[편집]

지구인들은 사실 현재 전 우주에서 가장 강력한 군단을 보유한 종족이다. 너무 강해서 지구인들과 대적할 적이 하나도 없자 곧 외계인, 오크, 악마 등 가상의 적들을 만들어 그들과 싸우기 시작했다.

지구의 여러 국가들[편집]

공통적으로 지구의 모든 국가들은 서로 다투기를 좋아하며 그로인해 하루에도 수많은 국가들이 건설되었다가 곧 사라지는 현상을 반복하고 있다. 이에 국가보호단체 그린피스에서는 '국가를 보호하자'라는 모티프 아래 신생 국가들의 보호 및 흡수합병을 추진하고 있다.

지구인의 역사[편집]

지구인은 진화상으로 안드로메다인이 진화했다고 앞서 설명했다. 안드로메다인은 점점 진화하였으나 진화 과정중의 오류(아마 산업혁명 당시의 공해 때문이 아닐까 추정된다)와 멘델의 유전법칙 등에 의해 듕귁인쪽바리 등의 돌연변이 인종이 출몰한다. 특히 듕귁인은 변종 지구인 중 가장 위험한데다가 지구상의 인구 중 가장 많다는 것이 더더욱 위험하다. 듕귁인듕귁어로 이야기하며 지금 이 순간에도 지구를 더럽히는 데 일조하고 있다.

우주 정복[편집]

20세기 들어 파괴적인 욕구를 지닌 지구인은 조그만 지구를 떠나 우주정복의 욕망을 품기 시작했다. 결국 화성(2102년 마스 제국)과 명왕성을 손쉽게 식민지로 만들었다. 하지만 은 뒷편에 사는 외계인때문에 침략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