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팟

백괴사전
가기: 둘러보기, 검색
iBomb, 아이포드의 이름을 정하기전에 지은 이름이라고 한다.

아이팟 혹은 아이포드 (iPod)는 스티브 잡스가 비밀리에 만든 세계정복 기계로써, 겉으로는 잡스의 회사인 애플사에서 개발한 mp3 플레이어라고 선전하고 있다. 현재 아이팟은 MP3 시장업계에서 세계 1위를 달리고 있어서, 잡스의 세계정복의 꿈이 점차 실행되어져 간다고 한다.

아이팟의 역사[편집]

처음 iPod는 정말 용량 작고, 쓰기 어려운 기계였다. (그래서 몇몇사람들은 바보들이 값을 매긴 기계라고 부르기도 하였다.) 그러나 그후 스티브 잡스가 은둔시절때 친분을 맺은 대한게임국지름신에게서 지원 요청을 하게 되았고, 지름신은 미국인들의 가슴에다가 질러라!!!는 말을 하게 된다. 그후 미국인들은 iPod를 마구마구 사기 시작했다. 그리고 잡스는 머저리같은 아이튠즈를 팔아먹기 위해서 아이팟을 사면 무조건 아이튠즈를 깔도록 만들었다. 이 결정때문에 몇몇 사람들은 분노하게 되었지만, 지름신의 부름을 받은 사람들은 그까지꺼는 무시해 버리고 아이포드를 사기 시작했다. 2007년 애플아이폰이라는 휴대폰을 내놓았는데, 사람들을 낚기 위해서 아이폰의 기능중에서 휴대폰 기능을 쏙 뺀 아이팟 터치라는 기종을 새로 내놓았다.

아이팟의 특징[편집]

아이찻은 몇몇 중요한 특징을 가지고 있다.

  • 모든 기능은 아이튠즈로 조정된다. 고로, 아이튠즈를 무조건 사서 써야 한다.
  • 1년에 한번씩 새 모델을 들고 나와서 사람들을 골탕먹인다.
  • 설정-언어에 보면, 잡스의 세계정복 야욕을 들어내는 세계 각국의 언어가 있다 (비중이 제일 적은 대한게임국도 있다)
  • 애플은 귀찮은 건 모두 다 사용자가 알아서 하도록 만들어버린다. 여기 증거가 있다. 애플의 특기: 회사가 해야할껄 소비자에게 맡겨버리기. 근데 이래도 사서 쓸려는 사람들이 있다. 역시 애플교도들은 대단하다.

아이팟의 숨은 기능[편집]

소니 배터리의 특수 기능인 자폭기능은 아이팟에서도 사용할 수 있다. 이 기능은 숨겨진 기능이었으나, 최근에 이 기능이 알려지면서 테러 조직들이 의심받지 않고 비행기에 가져갈 수 있는 아이팟을 대량 구매하고 있다고 한다. [1]


주석[편집]

Apple Inc.svg   애플의 제품   Apple Inc.svg
아이팟: 아이팟 - 아이팟 셔플 - 아이팟 나노 - 아이팟 욕토
각종 장치들: 아이맥 - 맥북 - 에어포트 익스프레스 - 맥 프로 - 아이폰 - Xserve
소프트웨어: 아이튠즈 - 맥 OS X - RavMon - 사파리 - OSX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