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틀즈

백괴사전
가기: 둘러보기, 검색

“Let it Be, Let it Be (해석 : 구걸 해~ 구걸 해~)”

Let it be라고 불리는 노래

비틀즈대한게임국에서는 과자로 통하는 이상한 영국 밴드로써, 전세계의 음악계와 여러 종교계를 점령하였다. 현재 맴버중 존 레논과 조지 해리슨은 의 자리에 올라가 있고, 제일 못난 폴 매커트니는 영국의 원수자리를 차고 있다. 또한 드럼을 치던 링고 스타는 현재 듣보잡 취급을 받고 있다. 현재도 비틀즈의 노래는 사람들을 조종하고 있다고 한다.

Bouncywikilogo.gif
진지한 글을 읽고 싶다면 위키백과의 다음 항목을 참조하세요.
비틀즈.

역사[편집]

비틀즈는 영국의 듣보잡 밴드로 시작하여, 자신들의 그 Twist and Shout 라는 노래를 사용해, 영국 전체를 흔들어 놓았고, 그들은 영국의 지도자겸 밴드자리에 오르게 되었다. 그들은 자신들의 노래를 사용하여, 수 많은 국가들을 정복하였고, 그들의 충복들인 비틀마니아를 여러 계층에 심어놓아, 사람들이 자신들에게 대들지 못하게 만들었다. 그리고 그들은 이상하고 마약을 피우라는 노래를 신나게 불러재켜, 전 세계에 마리화나, LSD, 모르핀등의 중독자가 늘어났다(그리고 비틀즈는 갱들에게서 1000억원 이상을 받았다는 '비틀즈 게이트'설이 퍼져나가기도 하였다) 전 세계인들을 마약 중독자로 만들겠다는 비틀즈의 야심찬 계획은 결국 밴드의 주요 멤버인 존 레논의 여친인 오노 요코가 자기의 몸을 살신성인하여, 존 레논의 행위를 막는데 성공하였고, 비틀즈는 곧 해체당하게 된다. (비틀즈 덕택에 마약을 배우던 사람들은 오노 요코를 증오하고, 또한 비틀즈의 노래를 좋아하는 인간들도 오노 요코를 증오한다.)

멤버들[편집]

  • 존 레논 - 어떤 미친 놈에게 총 맞고 뒤진(미친놈은 난 레논이 죽는걸 눈 앞에서 보고 싶어~ 란 말을 했다고 한다) 비틀즈의 중심인물.
  • 폴 메커트니 - 이블리 로드에서 죽었다는 음모론을 가지고 있는 인간.
  • 조지 해리슨 - 아는 사람 있으면 써주삼 ㄳ
  • 링고 스타 - 현재 듣보잡 취급을 받고 있다. 현재 잡스는 링고 스타를 매우 좋아한다고 한다.

앨범들[편집]

  • 제발 제발 나를 (덮쳐줘, 혹은 존내 패줘)
  • 비틀즈와 함께(마약을)
  • (마약을 못해)힘든 날 밤
  • 비틀즈를 팝니다 (마리화나 살 돈이 없어요 ㅠ.ㅠ)
  • 도와줘! (혹은 돈좀 보태줘)
  • 고무로 만든 영혼 (환각 상태에서 곡을 썼다고 한다.)
  • 혁명가
  • 페퍼 경사의 외로운 마음 밴드 클럽(제발 자기들을 향정신성 의약품 관리법 위반으로 잡아가지 말라고 뇌물로 바치는 앨범이다)
  • 황홀하고도 마법적인 신비스러운 여행 (환각상태에 빠진채로 여행을 즐기기 위해 쓴 앨범이다.)
  • 비틀즈 (하얀색 앨범. 페퍼 경사는 비틀즈를 봐주지 않았고, 비틀즈는 정신병원에 수감되어 있는 채로 이 곡을 썼다.)
  • 노란잠수함 (비틀즈는 그후에도 마약을 밀수하기 위해서 노란 잠수함을 사용하였다.)
  • 이블리 로드(Evily Road)
  • 구걸해 (마약으로 인해서 돈을 다 날린다음에, 마약 살돈을 구하기 위해서 쓴 앨범)

유명한 노래[편집]

비틀즈는 여러 유명한 노래를 남겼다. 특히 Back in the USSR이란 곡으로 인해서, 비틀즈는 여러 정보 기관들로부터 질타(CIA, MI6)와 환영(KGB)을 받았다. 그외 Yesterday, Twist and Shout, Let it Be 등이 유명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