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 자위하니?

백괴사전
가기: 둘러보기, 검색

“암호를 정하자. '샘의 해피 타임'이라던가... '샘의 은밀한 손장난'이라던가...”

샘의 어머니, 트랜스포머

자위하니?는 아마도 대부분의 성교육 교재에서 부모가 아들에게 한번쯤 해보기를 권장할 말이다. 하지만 실생활에서 어머니가 아들에게 이런 말을 했다간 충격받은 자녀가 가출할지도 모른다. 또는, 가공할 만한 역효과를 낼 수도 있다.

예를 들어 초등생 김 모(12) 양은 어머니의 말에 얼굴을 붉히며 평소 엄마에게 품었던 연정을 고백, 모녀 레즈비언 루트로 나아간 전적이 있다.

도보시오[편집]

간편하고 기분 좋은 비닐 봉투 자위

Wiki.png

이 문서는 토막글입니다. 서로의 두뇌 안 지식을 긁어모아 알차게 문서를 완성해 갑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