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요일

백괴사전
가기: 둘러보기, 검색
Super.jpg 특집 기사
이 글은 특집 기사입니다. 여러분이 좋아하는 글을 특집 기사로
만들고 싶으면 특집 기사 요청 등지에서 토론을 진행하세요.
특집 버전: 2007년 7월 14일

김요일(金曜日)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장군이다.

마지막 장군[편집]

김요일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에서 짱을 먹었던 다섯 장군 중 한 사람이다. 월요일(月曜日)이 그들의 대장이었고 부하로 화, 수, 목, 김요일 다섯 명이 있었다. 어느 날 벌어졌던 일 주일간의 전쟁에서 다른 장군들이 전멸하였다. 그러나 김요일 장군은 그의 병력들을 엄청나게 훈련시켜서 적들을 한 명도 남김없이 죽였다. 덕분에 다른 장군들에게 칭송받게 되었고 그는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장군의 대장이 되었다.

정요일[편집]

위대한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에서는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 장군님의 명함을 이어, 우리의 주적 토요일을 소탕하고,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 장군님의 뜻을 널리 펼칠 수 있도록, 혁명적 정신이 담아, 김요일에 이어 정요일을 새로 선포하였다.

대한게임국[편집]

대한게임국에서는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을 주적으로 규정하고 있기 때문에 이 사실이 거의 알려지지 않았다. 애시당초 그 일주일간의 전쟁을 치르고 있었을 때는 박정희 정권이 집권하고 있었고 한반도 최북단의 전쟁이었기 때문에 끼여들 필요가 없었기 때문이다. 그 대신 대한게임국에서 모든 사람은 김요일 대신 금요일이라는 이름으로 요일을 세고 있다. 이는 박정희 정권의 업적 중 하나로 보인다.

일주일
남조선: 월요일 | 화요일 | 수요일 | 목요일 | 금요일 | 금요일 | 금요일
북조선: 월요일 | 화요일 | 수요일 | 목요일 | 김요일 | 정요일 | 일요일
그 밖의 요일: 토요일 | 육요일 | 이주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