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틀즈

ko
Hymie le robot (토론 | 기여)님의 2008년 1월 30일 (수) 07:28 판 (robot Adding: ja:ビートルズ, no:The Beatles, sr:Битлси)
(차이) ← 이전 판 | 최신판 (차이) | 다음 판 → (차이)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Let it Be, Let it Be (해석 : 구걸 해~ 구걸 해~)”

Let it be라고 불리는 노래

비틀즈대한게임국에서는 과자로 통하는 이상한 영국 밴드로써, 전세계의 음악계와 여러 종교계를 점령하였다. 현재 맴버중 존 레논과 조지 해리슨은 의 자리에 올라가 있고, 제일 못난 폴 매커트니는 영국의 원수자리를 차고 있다. 또한 드럼을 치던 링고 스타는 현재 듣보잡 취급을 받고 있다. 현재도 비틀즈의 노래는 사람들을 조종하고 있다고 한다.

Will su!!.gif
그들만의 위키백과버전 문서입니다.
비틀즈.

역사[편집]

비틀즈는 영국의 듣보잡 밴드로 시작하여, 자신들의 그 Twist and Shout 라는 노래를 사용해, 영국 전체를 흔들어 놓았고, 그들은 영국의 지도자겸 밴드자리에 오르게 되었다. 그들은 자신들의 노래를 사용하여, 수 많은 국가들을 정복하였고, 그들의 충복들인 비틀마니아를 여러 계층에 심어놓아, 사람들이 자신들에게 대들지 못하게 만들었다. 그리고 그들은 이상하고 마약을 피우라는 노래를 신나게 불러재켜, 전 세계에 마리화나, LSD, 모르핀등의 중독자가 늘어났다(그리고 비틀즈는 갱들에게서 1000억원 이상을 받았다는 '비틀즈 게이트'설이 퍼져나가기도 하였다) 전 세계인들을 마약 중독자로 만들겠다는 비틀즈의 야심찬 계획은 결국 밴드의 주요 멤버인 존 레논의 여친인 오노 요코가 자기의 몸을 살신성인하여, 존 레논의 행위를 막는데 성공하였고, 비틀즈는 곧 해체당하게 된다. (비틀즈 덕택에 마약을 배우던 사람들은 오노 요코를 증오하고, 또한 비틀즈의 노래를 좋아하는 인간들도 오노 요코를 증오한다.)

멤버들[편집]

  • 존 레논 - 어떤 미친 놈에게 총 맞고 뒤진(미친놈은 난 레논이 죽는걸 눈 앞에서 보고 싶어~ 란 말을 했다고 한다) 비틀즈의 중심인물.
  • 폴 메커트니 - 이블리 로드에서 죽었다는 음모론을 가지고 있는 인간.
  • 조지 해리슨 - 아는 사람 있으면 써주삼 ㄳ
  • 링고 스타 - 현재 듣보잡 취급을 받고 있다. 현재 잡스는 링고 스타를 매우 좋아한다고 한다.

앨범들[편집]

  • 제발 제발 나를 (덮쳐줘, 혹은 존내 패줘)
  • 비틀즈와 함께(마약을)
  • (마약을 못해)힘든 날 밤
  • 비틀즈를 팝니다 (마리화나 살 돈이 없어요 ㅠ.ㅠ)
  • 도와줘! (혹은 돈좀 보태줘)
  • 고무로 만든 영혼 (환각 상태에서 곡을 썼다고 한다.)
  • 혁명가
  • 페퍼 경사의 외로운 마음 밴드 클럽(제발 자기들을 향정신성 의약품 관리법 위반으로 잡아가지 말라고 뇌물로 바치는 앨범이다)
  • 황홀하고도 마법적인 신비스러운 여행 (환각상태에 빠진채로 여행을 즐기기 위해 쓴 앨범이다.)
  • 비틀즈 (하얀색 앨범. 페퍼 경사는 비틀즈를 봐주지 않았고, 비틀즈는 정신병원에 수감되어 있는 채로 이 곡을 썼다.)
  • 노란잠수함 (비틀즈는 그후에도 마약을 밀수하기 위해서 노란 잠수함을 사용하였다.)
  • 이블리 로드(Evily Road)
  • 구걸해 (마약으로 인해서 돈을 다 날린다음에, 마약 살돈을 구하기 위해서 쓴 앨범)

유명한 노래[편집]

비틀즈는 여러 유명한 노래를 남겼다. 특히 Back in the USSR이란 곡으로 인해서, 비틀즈는 여러 정보 기관들로부터 질타(CIA, MI6)와 환영(KGB)을 받았다. 그외 Yesterday, Twist and Shout, Let it Be 등이 유명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