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괴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은 실재하지 않는 것들 중에서는 아무 키 다음으로 유명한 가공의 것이다. 주요 업적으로는 천지를 창조한 것, 우리의 죄를 사하여 준 것 등등이 있다.

개요[편집]

신은 모든 사람을 사랑하는 것으로 유명한데, 세계에서 제일 많은 신도를 가진 개김교란 종교의 경전인 성경(개김교 내의 공식적인 명칭은 성서이다)에 따르면 신은 우리 모두에 대한 사랑을 표현하고자 전 세계가 물에 잠기는 홍수를 퍼붓고, 도시를 불사르고, 전염병을 퍼뜨리고, 기근을 부르고, 메뚜기 떼로 하여금 인류를 공격하게 했다.

그 책에 따르면, 신은 성부이자 성자(예수 그리스도)이자 성령이다. 이렇게 신이 동시에 세 ‘신격’으로 존재하는 것을 ‘삼위일체’라고 한다. 성경에 기록된 이 주장 때문에 이상 심리학계에서는 신에 대한 연구가 활발히 이루어지고 있는데, 이 주장이 사실이라면 신이 최초의 해리성 정체 장애(다중 인격) 환자이기 때문인 것으로 생각된다.

접근 방법[편집]

신은 스스로를 찬양하고 찬송하는 사람들을 매우 좋아한다. 신을 찬양하는 가장 좋은 방법은 자기가 바라는 것에 대해 기도하는 것이다. 새 차를 달라거나, 새 집을 달라거나, 예전 남자 친구를 죽여 달라는 것은 신에 대한 기도의 좋은 주제가 된다. 신은 모든 기도를 듣고, 그것 모두를 만족시키기 위해 최선을 다한다. 다만 근대에 들어와 신은 내기 마작을 쳤다가 패배하면서, 소원을 들어 줄 권리를 산타클로스와 램프의 요정에게 빼앗겼다. 산타클로스와 절친한 친구였고, 산타클로스의 질투로 몇 차례 산타클로스와 소원한 관계가 되었지만 이라크에서 산타클로스를 구한 뒤 대신 죽었다.

신은 순수한 사랑 그 자체이기 때문에, 누구든지―심지어 좋은 사람이라도―신을 믿지 않으면 영원히 지옥에서 고통을 받게 된다. 그러나, 악하고 이기적인 사람은 신을 믿고 천국에 갈 수 있는데, 신은 그들을 사랑하기 때문이다. 신은 누구나 똑같이 사랑하며, 스스로 지옥 불에 떨어뜨려 영원히 불타게 한 자들도 사랑한다. 즉 신은 아무나 사랑하며, 거리낌없이 문어발 연애를 한다.

약력[편집]

신은 태어나지 않았다. 신은 그냥 있었다. 이 사실 때문에 수많은 사람들이 신의 약력을 쓰려다가 중간에 때려치웠다. 19세기에 들어와 신이 죽었다는 주장이 제기되었지만, 다행스럽게도 2005년에 신이 최근에 찍어 놓은 발자국이 발견됨으로써 이 주장은 반박되었다.

아인슈타인은 신이 주사위 놀이를 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시간 여행 역설에 관한 연구 이후, 아인슈타인과 신은 하우스에서 불법 주사위 도박을 하다 함께 검거되었다.

신의 이름[편집]

개김교에서, 신의 이름은 야훼이다. 지역에 따라 여호와, 야호, 야후, 야오이(듕귁어 간체: 妖异, 정체: 妖異, 핀인: Yāoyì 야오이) 등으로 달리 발음된다. 그런데 이 이름이 인터넷 검색 엔진 야후(Yahoo)와 혼동되면서 신은 모든 것을 알고 있다는 부정확한 루머(신의 전지성)가 생겨났다. 또한 산에 올라 '야호~' 하고 외치면 돌아오는 메아리 소리 때문에 신은 어느 곳에나 있고 언제나 인간의 부름에 응답한다는 믿음(신의 편재성)이 생겨났다. 또한 신의 다른 이름이 야오이라는 것에서 알 수 있듯 신은 동성애물 애호가이다.

증명[편집]

토마스 아퀴나스의 삼단 논법에 따라 신이 존재하지 않음이 증명되었다.

아무도 완벽하지 않다.
오직 신만 완벽하다.
그러므로, 신은 아무도 아니다.
그러므로, 신은 존재하지 않는다.

신을 엿 먹이는 방법[편집]

백괴사전의 원조격이자 더 많이 알려진 은하수를 여행하는 히치하이커를 위한 안내서는 논리적으로 신을 엿먹이는 방법에 대해서 자세하게 설명하고 있다.


“나는 내가 존재한다는 것을 증명하기를 거부한다. 증거는 믿음을 부인하는 것이며, 믿음이 없다면 나는 아무것도 아니기 때문이다”

“하지만, 인간이 결정적인 증거 아닌가요? 그것이 우연히 진화했을리가 없잖아요. 그건 당신이 존재한다는 증거입니다. 그러므로 당신 자신의 주장에 따르면, 당신은 존재하지 않는거지요. 증명 요망”

인간

“.... Oh Shit!! 그 생각을 못 했네...”

그러고는 신은 논리의 안개로 휙 사라졌다고 한다.